피부질환

home소아청소년과피부질환

흔히 태열이라고 불리며 유아 습진 중 가장 흔한 피부병입니다.
심한 가려움증 때문에 아이들이 긁어서 생긴 피부 상처로 인해 이차적인 피부병이 주로 발생하게 됩니다.

비록 나이가 들면서 점차 호전되지만 그 중 일부는 악화되는데 이 때 물리적, 정신적 스트레스가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아토피성 피부염의 원인은 약 70%에서 복합적인 유전 양상을 보이고 음식, 기온, 의복, 정신적인 스트레스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며 일반적으로 알레르기 체질인 사람에게서 호발합니다.

증상은 얼굴, 목, 두피, 사지의 접히는 부분에 땀띠 모양으로 홍반의 소수포가 시작되어 심하면 찬물이 흐르고 노란색의 가피가 앉게 됩니다.
자라면서 점차 건조해지는 병변을 보이고 반복되면 코끼리 가죽처럼 뻣뻣해지는 태선화가 일어나서 보기에도 안 좋을 뿐 아니라 가려움증이 악화되어 다시 긁게 되는 악순환이 오게 됩니다.

아토피성 피부염은 악화시키는 요인을 피하고 예방하는데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열이나 한기, 온도의 급격한 변화, 땀, 자극적인 물질의 접촉, 모직이나 실크 등의 의복을 피해고 음식물 또한 알레르기 원인이 되므로 우유, 계란 흰자, 밀가루, 오렌지 등은 먹지 않도록 합니다.
잦은 목욕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물기를 바로 닦고 즉시 로션과 같은 피부연화제를 바르도록 합니다.
정신적인 안정이 아주 중요하며, 주위 사람들의 사랑을 많이 받고, 즐겁고 만족한 생활을 하면 증상이 호전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