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home참여마당건강정보


뇌졸중 걱정된다면?…소금 대신 ‘이것’ 사용해야
소금에 들어있는 나트륨은 우리 몸에 필수인 성분으로 체온 유지와 적혈구의 산소 운반 등의 역할을 한다. 하지만 나트륨 과다 섭취는 고혈압이나 뇌졸중 등 각종 심혈관 질환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최근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저염 소금과 같은 대체품 사용이 뇌졸중과 같은 심혈관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된다.

소금 대체품이 뇌졸중 등 심혈관 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호주 시드니에 위치한 조지세계보건연구소(George Institute for Global Health)의 브루스 닐 교수 연구팀은 중국 시골마을 600곳의 주민 20,995명을 대상으로 소금 대체품 사용의 효과를 알아보는 실험을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60세 이상이면서 고혈압이 있거나 뇌졸중 병력이 있었다. 연구팀은 참가자들을 실험군과 대조군 두 그룹으로 나눠 무작위 배정했다. 실험군에게는 염화나트륨 75%, 염화칼륨 25%인 소금 대체품을 하루 20g씩 사용하도록 했고 대조군에게는 염화나트륨 100%인 일반 소금을 하루 20g씩 사용하도록 했다.평균 4.74년의 추적조사 후, 연구팀은 소금 대체품을 사용한 실험군에게 뇌졸중이 발병할 위험이 일반 소금을 사용한 대조군보다 14% 더 낮아졌고 주요 심혈관 질환 발병 위험도 13% 낮아졌다고 밝혔다. 또한 이러한 질환들로 사망할 위험도 12% 감소했다고 연구팀은 덧붙였다.연구팀은 소금 대체품에 함유된 염화칼륨 섭취로 나타날 수 있는 부작용인 고칼륨혈증 발병에 대해서도 조사했지만 실험군과 대조군 사이의 유의미한 차이는 없었다고 설명했다.이번 연구는 8월 29일 의학 학술지 뉴잉글랜드의학저널(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에 게재되었다.


이전글 : '오줌' 누고 확인해야 할 4대 체크 사항
다음글 : '당근'을 먹으면 일어나는 일 8가지